LASER CLINIC 시력교정클리닉
  • 레이저변천사
  • 라식
  • 마이크로라식
  • 라섹
  • M라섹
  • ICL삽입술
    • 어린이시력교정
      • 드림렌즈
      • 약시
      • 사시
      • 올바른시력관리법

무엇보다 소중한 우리아이의 눈!
시력발달시기에 정기검진을 통해 우리아이에게 해맑은 시력을 찾아 주세요.
개학, 방학 때가 되면 시력검사를 위해 많은 어린이들이 안과를 찾게 됩니다.
무조건 아이들에게 "열심히 공부해라"라는 말보다 우리아이의 건강한 눈을 위해 한번쯤 생각해 보셔야 합니다.
눈이 나쁘면 눈을 찡거리거나 눈부심, 두통, 집중력저하, 신경질 적인 태도, 학업성적 저하 등의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이런 부작용을 줄이기 위해서는 숫자를 읽을 수 있는 나이가 되면 안과를 방문하시어 정확한 굴절이상(근시, 난시 등)을 체크 하시고 올바른 시생활을 위한 조언을 듣는 것이 중요합니다.
특히 어린이들은 눈이 나빠도 안보인다거나 아프다고 표현하지 않기 때문에 시력발달시기(0~7세)에 적절한 시력교정을 해 주지 않게되면 약시, 사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요즘 아이들은 게임기나 컴퓨터 등 눈건강에 대한 유해환경의 홍수 속에 살고 있어 더욱 조기검진이 필요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아이들의 시력
생후 3~4개월이 되면 눈을 맞추고 따라 보는 정도가 됩니다.
만 1세에는 0.2, 3세가 되면 0.5 이상이 되고 6세가 되면 성인의 시력까지 거의 도달합니다.
어린이 눈은 만 8~9세를 전후해 성장이 멈추게 되므로 초등학교 입학 후 눈의 이상을 발견하면 너무 늦은 경우가 많습니다.
만 4세 이후에는 매년 정기적인 시력 검사를 하는 것이 좋습니다.
 
시력 저하 원인
어린이 시력 저하의 원인은 대개 굴절이상(원시, 근시, 난시)이며 그 중에서도 근시입니다.
근시는 유전적, 후천적인 요인으로 인해 발생하며 후천적인 원인으로는 환경오염, 잘못된 식습관, 잘못된 독서, 외상, 안질환으로 인한 부작용 등에 의해 발생하게 됩니다. 하지만 근시의 정확한 원인과 그 정도는 아직 밝혀진바 없습니다.
부모가 고도근시인 경우 4세 이전이라도 정상적인 시력발달을 위해 검사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근시의 치료법은 아직 없지만 근시가 발견되면 근시진행을 억제하는 특수렌즈(드림렌즈)를 착용하여 성장기 동안 근시의 진행을 억제하고 낮동안에 안경을 착용하지 않더라도 정상적인 시력이 유지되도록 합니다.
 
건강한 눈을 위한 올바른 습관
눈의 건강을 위해서는 조명이 매우 중요합니다. 너무 밝은 것도 어두운 것도 좋지 않습니다.
적당한 조명(1,000룩스 정도)을 갖추고 그림자를 드리우지 않는 방향에 조명을 배치해야 합니다.
또 눕거나 엎드리지 말고 올바른 자세로 앉아 책과는 35~40㎝의 거리를 두고 공부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 45~50분의 독서나 컴퓨터 사용후에는 5~10분간 휴식을 취하는 습관을 들여야 합니다.
휴식 때에는 수축된 근육을 풀어주기 위해 먼곳을 바라보거나 눈을 감는 것이 좋습니다.
텔레비전은 화면크기의 5~7배에서 보는 것이 좋습니다.
음식에 있어선 단백질이나 비타민 부족이 시력 발달에 영향을 줄 수는 있지만 현재 우리나라에서 영양이 결핍으로 인해 시력 저하를 초래하는 경우는 극히 드물기 때문에 편식하지 말고 골고루 섭취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따로 영양 보조재나 특이한 음식을 과도하게 섭취할 필요는 없으며 카로틴 성분이 풍부한 당근이나 시금치 등이 눈건강에 도움을 줍니다.
 
시력에 대한 일반적인 오해
우리 아이 시력이 '마이너스 (-)'라 큰일
마이너스니까 시력이 아주 나쁘다고 생각하는 것은 가장 흔한 오해입니다. 시력은 마이너스가 없으며 "0"일 경우 "맹" 즉 보이지 않는 것을 말합니다. 마이너스는 근시를 의미하고 플러스는 원시를 의미하는 것으로 그 뒤에 붙는 수치(도수)가 크면 시력이 나쁘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근시 안경을 끼면 근시가 진행된다?
안경을 착용한다고 해서 근시가 더 진행하는 것은 아닙니다. 올바른 안경 착용은 시력발달 과정에 있는 어린이에게 도움을 줍니다. 다만 근시를 과교정해서 잘못된 안경을 착용하면 근시를 유발할 수 있으므로 안경은 안과에서 정확히 검안한 후 착용해야 합니다.
TV를 많이 보면 시력이 떨어진다
의학적 근거는 없습니다. 다만 일정한 거리(TV화면크기의 5~7배)를 유지하면 눈의 피로를 줄일 수 있습니다.

불켜고 자면 눈이 나빠진다는데
불켜는 것과 시력은 아무 상관 없습니다. 단 깊은 잠을 못이룰 수 있고 성장에 관계가 있어 못하게 하는 것뿐입니다. 불끄고 텔레비전을 보면 눈이 나빠진다는 말도 근거없는 말입니다.
눈운동이나 눈요가가 시력 저하를 예방한다는데
눈체조는 1920년 미국에서 시작됐습니다. 그러나 의학적 근거가 전혀 없고 실제 눈체조를 해서 시력이 향상되거나 시력 저하를 예방했다는 임상적 자료도 없습니다. 오히려 잘못된 지식에 의해 약시의 치료 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합니다. 그 외 핀홀(pin hole)치료, 초음파치료, 침술 등도 의학적 근거가 없습니다.